티스토리 뷰

일기

겨울밤 저녁

우렁군 2017.12.21 06:57

퇴근을 하고 밖으로 나오니 

갑자기 온몸이 차분해짐을 느꼈다.


일을 열심히 한 뿌듯함인가? 이기엔 

이젠 열심히 하는것보다 잘하는것이 중요해진 내게

내가 아직 너무 부족함을 안다.

 

내가 잘하고 못하고 상관없이

겨울밤 저녁이기에 차분해 질 수 있는 것이다.

차분해지는 겨울밤 저녁을 좋아한다.


댓글
댓글쓰기 폼
공지사항
최근에 올라온 글
Total
7,844
Today
6
Yesterday
25
링크
TAG
more
«   2018/12   »
            1
2 3 4 5 6 7 8
9 10 11 12 13 14 15
16 17 18 19 20 21 22
23 24 25 26 27 28 29
30 31          
글 보관함